[호주 Barnacle Bill's] 시푸드 레스토랑에서의 저녁 만찬♡

Posted by 김치군
2008.06.18 14:19 여행 관련/In Oceania

네번째 날 저녁은 Barnacle Bill's Seafood Inn이라는 곳에서 먹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시푸드를 너무 좋아하는 터라, 시푸드라는 소리만 들려도 후다닥 달려가는 편이지요^^. 물론, 서양쪽에서는 해산물을 튀겨먹는 경우가 많아서 굉장히 아쉽기는 하지만, 그래도 좋습니다. 일단, 해산물만 있으면 되는 겁니다.

Barnacle Bill's는 케언즈 시내 해변 옆에 있는 큰 레스토랑입니다. 딱 보기에도 비싸보이는 레스토랑이었는데, 역시나.. 가격표를 보니까 ㅎㄷㄷ...  그래도 일단 맛있게 먹을 생각에 즐겁기부터 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Barnacle Bill's의 입구. 걸어가다보면 바로 보이기 때문에, 굉장히 쉽게 찾을 수 있지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 셋팅입니다. 물론,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위해 포크하고 나이프만 주지는 않았겠지요? ^^..

엔트리가 나오기 전에 나오는 빵을 먹기 위해 나온 도구입니다. 물론, 지난번처럼 오늘도 와인은 무한공급입니다~~ 하지만, 오늘은 해야 할 일이 있는 관계로 와인을 마구마구 마실 수 없는 것이 안타까울 뿐이네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오늘 시킬 수 있는 메뉴는 1인당 엔트리 하나와 메인메뉴 하나.

한 테이블에 4명밖에 안되는데도, 8개의 메뉴를 골라야하다보니.. 그것도 영어로 된 메뉴로 골라야 하다보니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그래도, 역시 사람들은 항상 스테이크를 끼워넣어야 한다고 우깁니다. 그리고 먹어보지 못한 캥거루나 악어고기도 꼭 들어가야 한다고 하네요~~ 그래서, 20여분을 머리 맞대고 고민한 끝에 메뉴들을 골랐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식사를 하기 전에 손을 씻기 위한 물이 나왔네요. 레몬도 띄워주는 센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으로 나온 마늘빵이었습니다. 조금 짜기는 했지만, 방금 구워서 바삭한게 굉장히 맛있었어요.

하지만, 곧 더 맛있는 메뉴가 나올 예정이므로 마늘빵은 조금만!!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식사를 위한 식기들을 다시 챙겨줍니다. 아시죠? 밖에서부터 안으로 사용하는거 ^^..

사용자 삽입 이미지

Clam Chowder..

클램차우더 입니다. 빵을 푹 찍어서 먹는 그 맛은 일품이지요~~ 간도 적당하고 엔트리로는 최고~ ^^

사용자 삽입 이미지

Kangaroo Ululu..

캥거루 스테이크 였습니다 ^^ 캥거루 고기는 일반적으로 질긴게 상식인데, 아주 잘 구워서 그런지.. 입에서 살살 녹더군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Crocodile Bowen..

악어고기입니다. 악어고기를 처음 먹어본 사람들의 반응은 '닭고기랑 비슷하네' 였지만, 다들 더 맛있다는 결론을 냈습니다. ^^ 사실, 맛있긴 맛있죠~~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Escargot Montpellier..
 
달팽이 요리입니다~ 제 입맛에 맞는 음식은 아니었지만, 다른사람들은 괜찮다고 하더라구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Bugs Endeavour..

가볍게 치즈가 올라가 있어서 더 맛있었답니다. 딱 4명이 먹기 좋았어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Mediterranean Salad..

기본적인 샐러드인데, 중간중간 섞여있는 치즈와..토마토가 너무 맛있었어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트리를 모아놓고 사진 한번 찍었습니다.

이거 찍을때까지 다들 못먹게 해서 원성이 컸습니다.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Taste of Australia..

Barramundi라는 생선과 캥거루.. 그리고 악어고기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메인요리였습니다. 엔트리랑 별 차이가 없네요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Prawns Bombay..

커리 소스로 살짝 볶은 새우요리였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Sirloin Steak..

레어로 구워서 입에서 살살 녹는 등심 스테이크였답니다. ^^/...

호주에서는 거의 날마다 스테이크를 먹는거 같아서 좋아요. 한국에 가면 스테이크는 당분간 손도 못댈테니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Fisherman's Basket..

생선, 새우, 오징어, 감자 등이 다양하게 튀겨져 나온 요리였습니다. 다른것들은 다 먹었지만, 수많은 감자의 양은 도저히 먹을수가 없더군요 ㅠㅠ... 감자를 사랑하는 저조차도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Veal Scaloppine..

얇게 썬 송아지 고기를 팬에서 튀긴 요리입니다. ^^... 아주아주 부드러운 송아지 고기의 육질에.. Wedge 감자까지~ ^^ 부드럽게 넘어가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Bill's Beauty - Platter for One..

플래터입니다. 후식용으로 먹을 수 있는 과일들에.. 튀기지 않은 신선한 해산물들까지.. 제가 후다닥.. 랍스터와 오이스터.. 그리고 새우들을 먹어치웠지요.. 가운데 보이는 패션프루트도 제가 먹었어요 히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옆테이블에서 시켰던 요리라.. 메뉴명이 생각이 나지를 않네요 ㅎㅎ;;

어쨌든, 한국에서도 많이 볼 수 있는 요리.. 리조또 종류로 보이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Bouillabaisse 'Soup'..

부야베스..수프^^.. 수프안에서 팔짱을 끼고 있는 모습이 아주 여유로워 보이죠? ^^... 이것도 굉장히 맛있었습니다 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모아놓고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오늘 올린 음식 사진들은, 정말 '만찬' 수준이네요 ㅎㅎ..

물론, 다들 이렇게 저녁을 먹고는 밤을 새야 했기 때문에.. 체력보충은 필수였지요~~ ^^..

어쨌든, 가장 즐거웠던 저녁식사 중 하나입니다~~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휴........................ 맛있겠다.
  2. 제대로된 환상의 시푸드요리였어요 - 아웅ㅋ
    • 아웅.. 저정도면 진짜 완벽한데..

      언제쯤 또 저리 먹을까나 ㅋ
    • 프라하스타일
    • 2008.06.30 17:15 신고
    김치군 ~~
    식성이ㅋㅋ
    • 먹는걸 '조금'좋아할 뿐인데..무슨 식성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