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호놀룰루(HNL)-인천(ICN) 이코노미 클래스&라운지, KE054 / B747-8i

Posted by 김치군
2017.01.28 00:09 여행 관련/비행-기내식-라운지


[대한항공] 호놀룰루(HNL)-인천(ICN) 이코노미 클래스&라운지, KE054 / B747-8i


하와이 출장때, 귀국 항공편으로 B747-8i를 탔다. 원래는 다른 시간대의 비행기였는데, 한번 타보고 싶다는 생각에 날짜를 바꿔서 탔다. 다행히 클래스가 높았던 터에 별도의 변경수수료 없이 항공권을 변경할 수 있었다. B747-8i를 굴리기 시작한지 좀 되었으니, 사실 좀 늦게 탄거같기는 하지만.. 다음에 다른 클래스를 타 볼 예정이니 그때까지는 이코노미를 타 보는 것으로 만족.


모닝캄 회원의 횟수가 남아있었고, 공항에도 일찍 온 터라 잠시 라운지에 들렸다.



라운지 앞 정원 풍경.



호놀룰루 공항의 대한항공 라운지는 대한항공에서 운영하고 있기 때문에, 모닝캄으로 이용할 수 있었다.




라운지의 음식들. 특별하게 데워진 음식은 없었고, 샌드위치와 빵, 과일, 치즈, 커피 등 간단한게 먹을 음식들이 있었다. 아침은 일찍 숙소에서 먹고 왔던터라, 간단하게만 먹거리를 먹었다.




라운지의 풍경. 평일 낮이긴 했지만, 비행기 출발 전까지 사람들이 그렇게 많지는 않았다.



가볍게 먹었던 스프라이트와 빵, 샌드위치. 그리고 치즈.



조금 후 대한항공 탑승.




호놀룰루 공항에서는 모닝캄 회원의 경우 딱히 우선 탑승은 없었다. 다만, 줄 가장 앞쪽에 서있던 터라 빨리 탑승할 수 있었다. 물론, 이코노미 좌석인게 변하거나 하지는 않지만 ㅎㅎ.. 이코노미 좌석은 34인치. 국적기를 이용하는 이유 중 하나다. 



10.6인치 AVOD. 한국어로 볼만한 영화가 상당히 많다는 건 장점이다. 요즘에는 태블릿을 들고다녀서 드라마를 보거나, 노트북으로 일하느라 영화는 한편 이상 보지 못하는 경우가 많지만..ㅠ ㅠ;


그 외에 USB포트도 있어 간단한 충전을 할 수 있다. 물론, 별도의 충전 포트도 좌석 하단에 있었다.




B747-8i. 안전한 여행을 위한 안내.



좌석의 두께가 상당히 얇다. 좌석은 118인치까지 뒤로 젖혀진다. 뭐, 이코노미에서 얼마나 젖혀져야 만족하겠냐만서도 ㅠㅠ



기본으로 주는 어매니티. 헤드폰과 1회용 슬리퍼와 칫솔. 



타자마자 졸려우면 종종 쓰곤 하는 스티커. 밥먹어야 하니까...



오렌지주스와 피셔 땅콩.  그리고 물티슈.



비빔밥.


귀국편의 비빔밥에는 고기가 이미 올라가 있는게 아쉬웠다.



 아, 비빔밥은 나올땐 참 예쁜데, 비비고나면 비주얼이 안나오는게 흠..



도착하기 전 두번째 식사. 다행히 고기가 보이는 것처럼 질기지 않았다. 그냥 폄범한 이코노미 기내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KE129 오클랜드행
    • 2017.02.08 16:47 신고
    저도 오클랜드 갈때 B747-8i 타 봤는대 좋았습니다.
    또 올 때는 31H 맨 앞자리라 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