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안띠오끼아의 전통음식, 띠삐꼬 빠이사(Tipico Paisa)

Posted by 김치군
2008.10.26 09:09 여행 관련/In Latin America


레티로에 놀러갔다가 점심을 먹을 곳으로 근처의 유명한 레스토랑을 찾았습니다. 물론, 제가 유명한 곳을 알아서 간건 당연히 아니고, 지역주민인 엘낀의 추천을 따라서 갔던 식당이지요. 근처에서 띠삐꼬 빠이사를 먹으려면 이 식당만큼 유명한 곳이 없다는 그의 코멘트. 기대를 한 껏 해도 좋다는 말과 'Delicioso!'라고 제스춰까지 취해주니 벌써부터 식욕이 당깁니다. 이 띠삐꼬 빠이사는 반데하 빠이사라고도 불리우는데, 섞여 나오는 건 비슷하지만 실제로 보면 두가지는 내용물의 구성이 조금 다릅니다. 반데하 빠이사도 나중에 소개하도록 하지요.


메뉴판입니다. 처음에는 띠삐꼬(Tipico)를 먹으려고 했는데, 그냥은 양이 엄청 많을테니.. 1/2 TIPICO만 고르라는 엘낀의 조언이 있었습니다. 엘낀에게도 "나 정말 많이 먹어~"라고 말해보지만, 극구 만류합니다. 양을 보고 나서 결정을 해도 늦지 않다고 하기에, 1/2 TIPICO를 골랐습니다. 6000페소. 당시 환율로는 3천원정도 안하는 가격이었지요. 거기다가 Gaseosa(음료수)하나를 시켰습니다.



식사가 시작되기 전에, 아보카도와 라임이 나오더군요. 저 거대한 아보카도의 모습이 보이시나요? 한국에서 저정도 아보카도를 사먹으려면 가격이 엄청나지만, 콜롬비아에 있을 때는 한개에 한국돈으로 500원정도면 꽤 큰 아보카도를 사먹을 수 있어서, 제가 아주 즐겨먹었던 과일이었습니다. 얼마나 흔하냐면, 그냥 차를 타고 조금만 시골로 달려가면, 나무에 아보카도와 망고가 주렁주렁 달려있습니다. 이런 나무들이 가로수라 길에 수두룩하게 떨어져 있기도 하고, 주위 사람들이 그냥 주워다가 팔기도 한답니다. 행복한 나라지요...ㅠㅠ..


물론, 꽤 시골에 있는 가게이기는 하지만, 3천원정도의 가격에 이정도나 나오다니... 대단했습니다. 물론, 그 이후에 콜롬비아 전체를 돌아다니면서도 같은 가격에 이정도 나오는 곳을 한번도 본 적이 없네요. 그정도로 양이 푸짐했던 곳이었습니다. 대충 보이는걸 소개하자면, 가장 왼쪽의 것이 쁠라따노(PLATANO-구이용 바나나), 그 위에 고기가 레스(RES-소고기), 우에보(HUEVO-계란), 그 위에 잘 썰려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 치차론(CHICHARRON-튀긴삼겹살), 가운데가 밥, 그의 동그란 하얀것이 아레빠(AREPA-옥수수로만듦), 그아래 토마토, 그 아래 콩요리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엄청 푸짐하지요^^...


항상 이렇게만 먹을 수 있다면 정말 행복한 식사였겠지만, 비슷한 가격으로 먹은 다른 음식들은 많이 평범했었답니다. 그냥, 문득 이 접시 하나가 그리워지네요.. 제가 구운 바나나를 굉장히 좋아했었거든요.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오~~
    좋습니다~~
    언제 또 콜롬비아까지 가셨데요~
    부럽습니다~
  2. 푸짐하게 드셨네요. ㅎㅎㅎ 콜롬비아는 아직 가보지 못했는데 여행을 하는 즐거움 속에 먹는 즐거움도 포함 되니 더 좋죠.
    • 네.. 여행의 최고 매력은 먹는게 아닐까요 ㅋㅋ..
  3. 지금 콜롬비아에 계시는건가요? 아님 이제 정리하는건지? ^^;
    세계를 다 돌아다니실려나 ㅎㅎ

    주말 잘 보내고 계시나요? ^^
    • 정리하는 거지요.. 지금 한국에서 웅크리고 있습니다 ㅋ
  4. 음식 너무 맛있게 나왔네요 ^^ Chicharon 저도 좋아 하는데.... 맛있다는 집이 너무 멀어서 가본지 오래 됬어요 ㅠㅠ
    • 전.. 생각보다는 치차론은 안좋아해요..

      역시 구운게 더 좋은가봐요 히히.. 미국에서는 어느나라 음식이라도 다 비싸죠? ^^
  5. 콜롬비아 밥상 좋네요 ~
    마시게따 쩝쩝쩝 .....
  6. 꼭~ 너와집 풍경같아요^^*
    소개가 넘 소상해서 그냥 가도 찾겠어요
    • 그냥 가면 못찾으실거에요..

      저거 정말 시골 구석에 짱박혀있는 가게인데다가, 별다르게 광고도 안하는 곳이라 ㅎㅎ..^^;; 전 현지인 따라갔던거거든요..
  7. 아~~~ 배고파~~ 또 식욕이 땡기게 만드시는군요. 아니 고문이십니다. ㅋ
    정말 여행을 자극하네요.
    다 접고 훨훨 날아가고 싶습니당... 웅.
    • ㅎㅎㅎㅎ 그래도 음식사진만한게 없지요~~ ^^
  8. 아보카도..냄새가 좀 심하긴한데 사진으로만 보는것은 맛있어보여요~ㅋㅋ
    • 전.. 그 냄새 괜찮던데 ^^..

      저 당시에 아보카도 중독이었어요 ㅎㅎ..
  9. 아보카도도 은근 매력있는 과일이죠~ 저와는 친하지 않지만~ 각자 취향이 있으니까요~
    저는 은근히 몸에 좋은 과일을 싫어해서..ㅠㅠ
    • 아보카도가.. 많이 먹어도 안좋다고 하더라구요..^^;

      그래도 그 살짝 느끼한 맛이 너무 좋아서 ㅠ..ㅠ..
    • ㅇㅇ
    • 2017.04.05 22:10 신고
    요새 한국에서도 아레빠가루 파는데 아레빠 아침마다 먹기에 부담 없고 좋아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