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아후 해변] 와이키키 해변 풍경과 파도에서의 바디보딩(Bodyboarding)

Posted by 김치군
2014.07.25 12:15 하와이/오아후



[오아후 해변] 와이키키 해변 풍경과 파도에서의 바디보딩(Bodyboarding)


언제와도 정감있는 해변 와이키키. 혹자는 한국의 해운대 같다고 하지만, 솔직히...그건 아니다 싶다.-_-;;; 물론 비슷한 느낌이 나는건 어쩔 수 없지만, 분위기나 느낌이 너무 다르다고 해야 하나? 일단 덥지만 습하지 않은 날씨가 그렇고, 바다에 끊임없이 밀려드는 파도에 항상 서퍼들이 둥둥 떠있는 것이 또 그렇다고 할 수 있다.



서퍼들은 주로 와이키키 해변의 서쪽에 몰려있고, 방파제가 있는 동쪽은 아이들과 함께 온 가족들.. 그리고 바디보딩을 즐기는 사람들이 주로 모여있다.



와이키키 동쪽 칼라카우아 애비뉴 풍경. 맑은 날이었는데 사진이 좀 어둡게 나왔다. 이 도로를 건너면 바로 와이키키 해변으로 이어진다.



이쪽은 방파제가 있어서 파도가 넘어오지 않아 물이 굉장히 잔잔한 것을 알 수 있다. 수심도 얕아서 아이들과 놀기에 부담이 없는 그런 와이키키 해변이랄까. 물론 선탠을 하는 사람들이야 파도의 여부가 별 상관이 없겠지만.



와이키키 해변 풍경.



레이를 쓰고 있는 서퍼와 몽크 실.




방파제 덕분에 이곳은 다른곳에서는 잘 보이지 않는 아이들이 많다. 잘 보면 대부분 가족여행객들.



그리고 해변의 끝에는 이렇게 제티가 있다. 여기서 바디보딩을 즐기는 사람들을 구경할수도 있고, 그냥 앉아서 휴식을 취하는 사람들도 있다.



제티 옆 방파제가 없는 해변.



그리고 앉아서 휴식을 취하는 사람들.




방파제는 이렇게 밀려오는 파도를 훌륭하게 막아준다. 방파제가 높지는 않아도, 와이키키의 끝없이 밀려드는 낮은 파도를 막아주기에는 충분한 듯.



열심히 헤엄쳐가는 바디보더.



파도에 올라탄 아이들.









생각외로 바디보딩을 즐기는 사람들이 꽤 많다는 것. 서핑도 좋지만, 바디보드는 좀 더 쉽게 입문(^^)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 아닐까 싶다.



멀리 보이는 로얄하와이안과 쉐라톤 와이키키. 그리고 아웃리거.



바다위에 둥둥 떠 있는 바디보더들.



방파제 사진 한장 더.




사실 와이키키 해변을 즐기는 가장 좋은 방법은 직접 바다에 뛰어들어서 바다도 즐기고, 아니면 해변에 있는 서핑 강습소에서 서핑을 배워보는 것이기도 하지만... 이렇게 바디보드를 구입해서 바디보딩을 즐기는 것도 꽤 즐겁다.


얼핏보면 쉬워보이지만, 파도에 올라타서 균형을 잡는게 생각만큼 쉽지는 않다. 그래도 익숙해지면 꽤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다.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