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즐랜드 모튼섬의 탕갈루마 리조트로 가는 배 위에서..

Posted by 김치군
2009.01.29 10:29 그외 지역들/08 호주

퀸즐랜드 모튼섬의 탕갈루마 리조트로 가는 배 위에서..


탕갈루마 리조트로 떠나는 배 위에서.
하늘에 구름이 적당히 많은 하늘.. 내가 좋아하는 하늘이다.
구름없이 너무 시퍼런 하늘은 왠지 모를 거부감이 있으니까.


우리의 수트케이스들은 이렇게 배에 실리게 된다.


무언가 열심히 읽는 듯한 느낌을 주려던 고고씽의 컨셉사진.
뭐 읽는 척만 하고 있었을 뿐.


브리즈번의 선착장을 떠나면서.
우리와 같이 휴양을 위해 떠나는 사람도 있는 반면,
이곳을 삶의 현장으로 이용하는 사람도 많았다.


10시간에 가까운 비행으로 피곤했던 사람들은
그대로 소파에서 잠들어 버렸다.
웅크린 상태로 잠들기 편하도록 유선형을 채택한 이 소파는
지금부터 10분간 단돈 9,900원..
이 아니고, 편했다.


우리와 같이 피곤하지 않은 사람들은
모두 갑판에 나와서 바람을 즐기고 있었다.
좀, 강하긴 했지만.


선두에서 사진을 찍는 사람들.
구름이 많이 사라지고, 강렬한 햇살이 사람들을 비췄다.


이 사람들은 아마 가족단위로 놀러 온 것이겠지.
녹색, 노란색, 주황색 등 선명한 컬러가 눈에 띈다.



멋진 자세로, 하늘과 함께 포즈를 잡아주던 청년.
난간에 기대있는 포즈가 파란 하늘과 너무 잘 어울린다.


물론, 파란 하늘에는 별 관심 없는
이런 아이도 있기는 했지만.


갑판의 북적북적함을 피하고 싶은 사람은
배의 옆에서 파란 하늘과 푸른 바다를 즐기고 있었다.



멀리 탕갈루마 리조트가 있는 모튼섬이 보이자,
사람들이 하나 둘 카메라를 꺼내들었다.
파란하늘과 함께하는 사람들을 피사체로 삼았던 나와는 달리,
이 사람들의 피사체는 앞으로 즐기게 될 탕갈루마 리조트였다.



물론, 탕갈루마 리조트에 도착해서 신난 것은 우리 뿐만은 아니었다.
아이들도 섬의 여러가지 시설을 가리키며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뭐, 놀러오면 들뜨는 것은 어린아이나 어른이나 마찬가지니까.




우리를 반겨주는 탕갈루마 리조트의 파란 하늘.
그냥 파랗기만 했다면 별 감흥이 없을텐데,
구름이 멋진 모습을 만들어 줘, 더할나위없이 감동적인 하늘이었다.

물론, 사진으로는 표현하기 힘들지만. 하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아~ 하늘이 정말 멋집니다.
    새파란 하늘도 좋지만 하늘은 구름이 있어야 하늘답다는..ㅎㅎ
    • 네.. 구름이 없는 하늘은..

      이쁘긴 한데, 뭔가 밋밋함을 지울수가 없어요.
  3. 와우~ 하늘이 너무 멋져요~ 푸른하늘과 구름이라~>_< /////
    • 역시.. 하늘 사진은..

      파란 구름이 있어야 더 멋진 것 같습니다~
  4. 너무 아름답네요...>.<
  5. 흠흠!! ㅋㅋㅋㅋㅋㅋㅋㅋ
    오늘은 진짜 없는 사진으로라도 올려야지 ㅜㅜ
  6. 이런곳에서 한 열흘정도만 쉬다왔으면 정말 좋겠네요...

    여행사진들 보면 너무 부럽워요...
    • 한 열흘정도..

      책도 읽고.. 뒹굴뒹굴..

      이런 생활도 좋긴 좋은데 말이죠 ㅋ..
    • white
    • 2009.01.29 14:02 신고
    멋진 하늘, 멋진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
    • stacey
    • 2009.01.29 15:05 신고
    ㅎㅎ 저두 여기 다녀 왔었는데..
    탕갈루마 리조트.. 정말 짱이죠.. 1박 2일 여행 이었는데..
    학원 수업까지 째고 가서.. 햇살때문에 홀랑 타서 껍질 벗겨 지고..
    정말 휴양하기 좋은 곳이예요..
    하루 더 묵고 싶었었다는.. 다시 또 가고 싶네요..
    참, 전 지금 브리즈번에 살아요.^^
    • ㅎㅎㅎ.. 호주는 정말 선크림 하루라도 안바르면..

      정말 고통스러워지는 곳이죠 ㅋㅋ..

      브리즈번에 사시는군요! ^^
  7. 즐거워 보이는 여행...부럽습니당...
    올해 소망 리스트에 있는 것 중 하나가
    서울 근교라도 여행을 다녀오는 것인데...쩝...!!
    • ㅎㅎㅎ...근교.. 갈 곳 많잖아요^^

      일단, 차 끌고 나가는게 첫번째 과제입니다 ㅋ
  8. 우와 하늘이 정말 멋집니다!!
    저도 갈 기회가 있을가요 ㅠㅠ
    • 기회는..

      만드시면 되는거죠!

      왜 못가실까요 ㅎ
  9. 하늘 정말 멋지군요~ 우리나라에선 만나기 정말 어려운 하늘이에요~
    • 전.. 어제 이런 하늘을 봤어요 ^^

      그냥 기분이 좋아지던데요.. 물론 새파란 하늘은 아니었지만..
  10. 파란 하늘이 가슴을 시원하게 해주네요~
    여행 가고 싶습니다 ^^;;;
    • 저도.. 또 여행가고 싶어지는데..

      이럴땐 어떻게 해야 하나요? ㅠㅠ
  11. 하늘도 환상적! 여행지도 환상적입니다^^
    • 고구마
    • 2009.01.29 23:00 신고
    우와 저 쇼파위에서 자고 있는애 진짜 웃기게 생겼다는걸
    저 자세만으로도 알 수 있근영..ㅋㅋㅋ
    그나저나 하늘의 구름...정말 멋지다 캬아~
    • ㅋㅋㅋㅋㅋㅋ

      그냥 본인이라고 말하시오.
  12. 헛..사진기 속의 아리따운 여성분은 누구신지 @_@ (요런것만 보이네요 -_-)
    • 지하님 그거 아세요.

      지하님이 다는 댓글의 대부분은 여자와 관련되어있다는 거.

      이런 밝힘쟁이!
  13. 추운 겨울에 시원하고 따스한 바다를 보니까... 너무 좋습니다.
  14. 왠지 전 디카속 미모의 여인에게만 눈이 가는군요. ^^;;;
  15. 정말 멋진 곳이네요..
  16. 마지막 웃음이 가슴을 후벼파네요.
    아..완전 부럽 ^^;
    • 아하하;;

      제가.. 사진 실력이 미천하야..ㅠㅠ
  17. 날씨 죽이네요..
    여행가면 꼭 그러죠..ㅋㅋ 기차에서 창밖을 보며 노래를 듣거나 높은 바위에서 혼자 책을 읽거나 벤치에서 혼자앉아 멍때리거나..
    하는 컨셉..저도 많이 그랳어요.ㅋㅋ
    • ㅎㅎ.. 그쵸..

      여행가서 항상 빡시게 돌아다니는게 아니라, 어딘가에 앉아서.. 조용히 생각하는 것도 여행의 재미지요.

      ^^...
    • 스페니시전공
    • 2009.02.11 08:00 신고
    덕분에 기분이 새롭네요~. 우리 갔을땐 선착장 주위의 바다속에 고기떼가 물반 고기반이던데.... 해질녁엔 돌고래 먹이도주고...홍알~홍알.... 김치도 싸가서 먹었던지 기억이 가물가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