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슬란드-아큐레이리] 그냥 평범했던 레스토랑, 바우틴(Bautinn)

Posted by 김치군
2012.12.18 19:36 여행 관련/In Europe


아이슬란드에서 거의 캠핑을 하긴 했지만, 그래도 몇번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기도 했다. 원래 목적은 여기가 아니라 트립어드바이저(http://www.tripadvisor.co.kr)에서 평이 가장 좋은 RUB23이었지만.. 미리 예약을 하지 않은 관계로 자리가 없어서 어쩔 수 없이 바로 앞에 있던 곳으로 갔다. 결과적으로는 그리 훌륭한 선택은 아니었지만.




바우틴의 실내.


기본적으로 메뉴를 시키면 샐러드바는 무상으로 먹을 수 있는 그런 형태로 되어 있었다. 단점이라면, 샐러드바의 음식들이 그리 맛있지는 않았다는 것. 그래도 스프나 샐러드, 빵 같은 기본적인 구색은 다 갖추고 있었다.



너무 짜서 빵이 없으면 먹을 수 없었던 스프. 그래도 빵에 찍어 먹으니 먹을만 했다.



아이슬란드의 맛없는 맥주. 바이킹. -_-; 꼭 굴(Gull)로 시켜드세요.



샐러드바에서 가져온 것들. 요정도가 먹을만한 것들의 전부였지만, 그나마도 그닥...;



빵. 빵은 너무 질겼다. -_-;



요건 대구를 튀겨서 달콤한 소스를 뿌린 요리. 가격대비 양이 너무 적었다. 약 3만원이 넘었는데;;



고래고기 스테이크.


너무 타서 나와서였을까. 좀 질겼다. 레이캬빅에서 갔던 시바론이 훨씬 나았던 고래고기;


[아이슬란드-레이캬빅] 랍스터수프, 그리고 밍크고래, 대구, 연어를 꼬치에 구워먹다 - 시바론(Seabaron)



통감자와 연어구이. 연어구이와 통감자는 괜찮았느넫, 아래 깔린 밥은.. 덜익은건지 설컹. ;;



마지막으로 소고기 스테이크. 무려 5만원짜리.



제일 비싼 것이어서 그랬는지, 그래도 스테이크는 스테이크였다. 맛있었던 스테이크.



딱 미디엄 정도로 구워나온 스테이크는 그나마 오늘의 선방 요리.



4명이서 요렇게 먹고서 약 17만원 정도. -_-; 아이슬란드의 물가가 ㅎㄷㄷ함을 새삼 느낀 순간이었다. 먹고서 맛있다고 느꼈으면 다행이었겠지만, 여기서는 그게 아니라 대부분의 메뉴에 실망을 해 버려서 너무 아쉬웠다. 미리 예약을 했다면 유명한 RUB23에서 먹고 만족했을텐데. 비싼 돈 주고 맛없게 먹었을 때가 가장 안타깝다. 뭐 최악의 레스토랑 수준은 아니지만, 그래도 다른 대안이 있는 만큼 그리 추천하고 싶지는 않은 곳.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도대체 안가보신 나라가 어디에요 ^^?
    • 다 적으려면 너무 많을 것 같은데요 ㅎㅎ
    • ahnhs77
    • 2012.12.19 09:59 신고
    항상 재밌게 잘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공연히 죄송하지만 '바투인' 이 아니라 '바우틴' 인듯 한데요... ^^;;
    • 앗!! 이런 실수를.

      죄송하기는요~ ㅎㅎ 재빨리 고쳤습니다. 감사해요~~
      가끔 글자 인식 장애가 오나봐요 ㅠㅠ
  2. 정말 맛나보이는 스테이크네요~
    아이슬란드는 못갈것 같은 곳이라 즐겁게 보고 있습니다.
    • 저도 못갈 것 같다고 생각했는데..

      어느 순간 보니 다녀오게 되더라고요 ㅎㅎ
  3. 가격이 만만치 않네요
    덕분에 즐감하고 갑니다. ^^
    • 아이슬란드라는 나라가 워낙 물가가 높아서 그런게 아닐까 생각됩니다. ^^
  4. 저 여기 엄청 궁금했는데, 김치군님이 포스팅을~~~^^
    아이슬란드는 정말 물가가...어마어마해서....뭘 먹을수가 없어요...ㅋ
    그래도 스테이크는 정말 맛있어 보이는데요?
    여기 갔을때 웨이팅 줄이...말도 안되게 길어서 저는 무슨 행사하는지 알았어요. ㅎㅎ
    가보려고 했는데, 입구에 적힌 가격 보고는...여긴 갈 곳이 아니다...생각이 들었는데...
    고래고기 스테이크는 몸서리 쳐질 정도로 질길 것 같아요. ㅋ
    • 정말 저도 레스토랑 몇번 갔지만.. 아이슬란드의 레스토랑은 노르웨이만큼 ㅎㄷㄷ한거 같아요. ㅎㅎ

      스테이크 빼고는 근데 거의 다 실패였어요. 뭐랄까 패밀리레스토랑에서 먹는 느낌... ㅡ.ㅡ;; 그리고 고래고기 별로 안질겨요.. 웰던으로 구운 스테이크 느낌? ^^
  5. 예전에 피시앤칩스를 먹어보고, 이게 뭐가 맛있나 했었던 적이 있는데,
    아무래도 나라마다 입맛이 다른 모양이네요
    근데 물가가 정말 만만치 않군요
    돈 많이 모은 뒤에 가봐야 겠네요^^
    • 전... 피시앤칩스 완전 매니아에요 ㅎㅎ

      이게 잘하는 집 + 맛있는 타르타르 섞이면 훌륭하더라고요. 길거리나 그닥인 레스토랑에서 먹는 것과는 또 다른 맛이 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