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통을 점령한 비자카드.. 너무 안어울리지 않아?

Posted by 김치군
2008.08.22 11:07 아시아/08 중국 베이징





성룡은 이전부터 베이징 올림픽을 알리는데 앞서왔고, VISA카드의 광고에서도 이렇게 등장을 했다. 물론, VISA카드에서 성룡 이외에도 피어스 브로스넌, 케서린 제타 존스, 장쯔이 등 많은 유명인들과 함께 찍은 재미있는 CF들을 공개하고 있듯이, 베이징 올림픽과 관련해서도 개막하기 한참 전부터 비자카드에서는 홍보에 엄청난 물량을 쏟아 부었다. 물론, 재미있는 CF들이었기에 광고라기 보다는 재미있는 영상으로써 오히려 더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사실, 베이징은 카드를 사용하기에 좋은 도시는 아니었다. 호텔이나 수퍼마켓에서는 어느정도 사용이 가능했지만, 좀 이름있다고 하는 식당에서도 카드를 안받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다. 결국 카드는 베이징에 있는 동안 그다지 사용하지 못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라이브 카페와 이쁜 호수가 있는 스치하이(십찰해) 후통쪽으로 들어가는 입구에 보이는 비자마크. 베이징 2008의 Worldwide Partner라는 것을 강조하는 사인이 붙어있다. 물론, 스치하이가 후통이라고 보기에는, 다소 상업적인 거리라고 보는것이 더 어울리기는 하지만 처음부터 대문짝만하게 보이는 비자 마크.. 걱정이 되기 시작했다.

아니나 다를까, 그 안은 모두 비자 광고판으로 가득 차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치하이를 돌아다니면서 비자 광고판을 정말 100개는 넘게 본 것 같았다. 이전에 방문했을때는 이런 모습이 아니었는데, 뭐랄까 전통적인 느낌에 광고가 가득 끼어든 느낌. 인사동에 저런 것들이 모두 붙어있다면 어떤 느낌이었을까. 물론, 올림픽 파트너가 되기 위해서 엄청난 비용이 든 다는 것은 알고 있지만, 상업화 되기는 했지만 전통적인 거리인데 참 아쉬웠다. 베이징에서 카드사용을 활성화 시키고 싶고 사람들이 많이 찾는 곳에 광고도 좋지만, 어느정도는 자제를 해 주는 것이 좋지 않았을까. 가게 입구에 붙이는 비자마크 만으로는 부족했던걸까?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포토샵과 라이트룸을 월 1만원에!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peter153
    • 2008.08.22 11:13 신고
    보기에 그렇군요...
    • 그렇죠.. 풍경을 너무 해치는듯한 느낌입니다 ㅠㅠ..
  1. 흠..그래도 엄청난 광고효과는 보겠죠...ㅠㅠ
    • 그렇죠..

      가장 큰 광고효과는 '베이징'에서도, 크게 말하면 '중국'에서도 카드가 된다..겠지요.
  2. 이건 거의 공해수준 ㅋㅋㅋ 사진만으로도 머리아프네요 -_-
  3. 너무 눈에 잘 띄어 후통이랑 안어울리네요.
    광고효과는 확실할듯..ㅡㅡ;
    • ㅎㅎㅎ... 안어울리는게.. 정도가 심했습니다;;
  4. '자국에서 쓰는 카드를 중국에 있는 이 지점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와 같은 의미인거 같은데...

    꼭 음식점 앞에 있는 xx카드가맹점이란 스티커를 생각하게 하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