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황금의 도시 엘도라도? 보고타 황금박물관(Museo del Oro)

Posted by 김치군
2009.04.17 08:11 그외 지역들/06 행복한 남미여행

보고타에서 무조건 꼭 가봐야 하는 곳이 바로 이 황금박물관(Museo del Oro)입니다. 역시 시내에서 접근하기 쉬운 곳에 있기 때문에 찾는 것은 어렵지 않습니다. 물론, 몰라도 보고타에 지나가는 사람 아무나 붙잡고 물어봐도 알 정도로 유명한 곳이기도 하지요.

한때 황금으로 된 도시 엘도라도를 찾아서 많은 사람들이 남미를 찾아 헤멨었습니다. 콜롬비아의 한 도시에서 수많은 황금 유물들이 발견되기도 했지만, 그곳도 역시 황금으로 지어진 도시는 아니었지요. 어쨌든, 그렇게 발굴된 황금들이 전시되어 있는 곳이 바로 이 황금 박물관입니다.


역시 국립은행의 소속 박물관입니다. 하긴, 이 박물관에 소장된 황금의 양만 하더라도 어마어마할 테니까요.


많은 사람들이 황금으로 된 전시물들을 구경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구경하고 있는 노란색의 물건들 하나하나가 모두 금으로 만들어졌다는 사실. 맘같아서는 하나 기념품으로 가져갔으면 좋겠습니다요.

















딱히 하나하나에 설명을 넣기도 뭐해서 쭉 사진을 올려봤습니다. 처음에는 그 세밀함에 놀라기도 했지만, 장신구 뿐만 아니라 도구로써도, 그리고 그 이외의 다양한 목적으로 사용된 것들이 이렇게도 많았을까 하는데 한 번 더 놀랐습니다. 오래된 유물이라고 해서 다소 낮은 퀄리티를 기대했던게 아마도 제 잘못이었겠지요?

정말, 멋진 ‘작품’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사실, 돌아다니면서 벌어진 입을 다물기도 쉽지 않았구요. 이런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기에 보고타의 황금박물관이 ‘보고타에서 꼭 놓치지 말아야 할’ 곳으로 꼽히고 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마지막 쯤에 비슷한 종류의 황금 유물들을 전시해놓은 방이 있습니다. 한꺼번에 너무 많은 것이 보이니 오히려 정신이 하나도 없더군요.



이것들은 산 아거스틴 지역 일대에서 발견된 유물들입니다. 당시에 많은 유물들이 발견되기는 했었으나, 황금이 아니라는 이유로 버려지고 유물의 가치를 모르는 지역 사람들이 집에서 쓰는 도구 등으로 이용해서 훼손이 많이 된 안타까운 유물이기도 하지요. 사실, 아직까지도 이 지역의 유물들과 역사에 대해서는 많이 밝혀진 것이 없습니다.


이정도면, 거의 하이라이트 급이라고 해도 무방할정도네요 ^^*


박물관을 다 돌아볼 때 쯤이면 이렇게 스크린이 있습니다. 혹시라도 관람을 하면서 부족했던 것은 이 화면을 통해서 보충할 수 있겠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금 장식들이 대단하네요.
    저 중에 제것이 하나라도 있었으면 좋겠어요 ㅋㅋㅋ
    금값도 비싼데...
  2. 눈부시네요. ^^;;
  3. 번쩍이는 건 소중한 것이지요 ~ ㅎㅎ
  4. 보고만 있어도 뿌듯해집니다..ㅎㅎ
  5. 요즘 금값이 ㄷㄷㄷ 하게 올랐는데..음. 엘도라도 찾으러 가야겠다는...;;;;
    • 찾았으면.. 제가 먼저 찾아서 부자가 되었을거라는;

      ㅠㅠ
  6. 가면이 참 마음에 드네요. 저 유물의 몇배를 에스파냐 사람들이 가져갔겠죠...
    • 그쵸..

      그 유물들은 이미 녹았을테구요ㅠ ㅠ
  7. 후아............. 눈이 호강하네요 +_+
    • ㅇㅋ
    • 2009.08.29 01:15 신고
    저기 황금은 실제 잉카가 가지고 있던 황금의 극히 일부분에 불과하죠

    잉카 마지막황제가 포로로 잡혔을때 피사로가 지금 있는 방안에 황금을 천정까지 가득 채운다면 풀어준다고 했는데

    채워버렸죠.ㅋ 결국 그걸 보고 더 욕심이 나서 안풀어주고 처형시켜버렸지만.ㅋ

    open veins of latin america라는 책을 봐도 자세히 나오지만 서구의 남미 약탈은 정말 도가 지나쳐도 너무 지나치죠.

    금광 은광으로 인해서(현재까지 발견된것들중 세계 최대규모라고 하는) 광산지역의 해발고도가 백미너넘게 낮아져버리는 일까지 일어났으니.... 그 노동력은 다 죽었음은 물론이구요.

    브라질의 에스트라다 헤알도 그렇고...

    그 엄청난 금이 지금 다 미국,유럽 로스차일드등의 금융,은행가들 창고에서 잠자고 있지요ㅋ
    • 그렇죠.. 사실, 비공개 전시물도 많다고 들었습니다.

      그나저나, 당시의 약탈은 참 심했던거 같아요.
  8. 정말 좋은 여행 하고 오셨네요 ^^

    부러워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