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이티드항공 마일리지 사용 - 동남아, 미주 등 보너스항공권 공제율 표 변경사항(11.06.15 부터)

Posted by 김치군
2011.03.17 10:50 여행 관련/Traveler News


델타항공의 보너스항공권 마일리지 공제율 표 개편에 이어서, 유나이티드항공도 컨티넨탈항공과 합병을 진행하면서 마일리지 공제율 표를 변경하였습니다. 이렇게 변경을 해서 좋아지는 경우는 그렇게 많지 않듯이, 대부분의 요구마일리지가 더 올랐습니다. 그래도 갑작스럽게 아무런 이야기 없이 변경했던 델타항공과는 달리 유나이티드항공의 변경일은 11년 6월 15일로 약 3개월간의 여유가 있습니다.

한국사람들이 가장 크게 느끼는 것은 아무래도 동남아 요구 마일이 이코노미/비즈니스가 20,000/30,000 이었던것이 30,000/45,000 으로 변경되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여전히 국적기에 비하면 낮은 공제율이지만 그래도 30,000에 비즈니스로 동남아 어느곳이든 갈 수 있었던 매력은 조금 줄어든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차트를 확인 부탁드립니다.



일본을 제외하면 전체적인 공제율이 많이 올랐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동남아 요구마일리지가 1.5배씩 뛴 것은 정말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지만, 유나이티드 항공은 여유가 좀 있기 때문에 올해 마일리지로 여행을 떠나려고 준비중이셨던 분들은 6월 15일 이전에 발권을 하는 것이 좋을 듯 싶네요. 유나이티드 항공의 또다른 변화로는 작년에 있었던 스타얼라이언스 항공권이 편도 발권 가능해졌다는 점입니다. 동남아 마일리지가 모자라도 '유나이티드 편도 + 대한항공 편도'와 같은 방법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일본행 마일리지가 줄었다고는 하지만, 역시 가장 큰 타격은 동남아로 가는 마일리지가 아닐까 싶네요. 동남아 이외에 눈에 띄는 큰 변경은 유럽 요구마일리지가 100,000으로 변경. 이건 유나이티드항공으로는 유럽을 가지 말라는 이야기가 된거나 다름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어쨌든, 마일리지 공제율이 올랐음에도 여전히 국적기에 비해서 동남아행 항공권의 요구마일리지는 낮지만, 그래도 이전의 큰 혜택에 비하면 아쉬운점이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이제 2만마일로 동남아를 갈 수 있는 항공사는 에어캐나다 정도군요 ^^;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Echo619
    • 2011.03.17 15:10 신고
    얼마 전에 실제 항공 탑승에 따른 마일리지 적립은 유나이티드로 하신다는 것의 의미를 여쭤본 사람입니다.
    김치군님 답변 보고 저도 그렇게 해야 되겠다고 생각하고 유나이티드에 가입하고 준비하고 있었는데, 이런 일이 있었군요.

    에어캐나다 한번 잘 알아 봐야겠습니다.

    김치군님 혹시 에어캐나다도 정리해 주실 수 있으면 감사하겠습니다.
    • 에어캐나다 제가 정리를 안했었나요 ㅎㅎ

      책에는 정리를 해 놓은거 같은데..

      나중에 신혼여행을 다녀와서 업데이트를 해야 할 것 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