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프 어퍼 핫 스프링스에서 즐기는 온천과 버밀리온 호수의 석양~

Posted by 김치군
2009.11.06 07:00 미국 캐나다/09 캐나다 가을

밴프에는 유명한 온천이 있는데, 그 이름하야 어퍼 핫 스프링스이다. 처음 온천이 발견된 곳은 현재 관광지로 이용되고 있고, 현지인과 관광객들이 자주 찾는 온천은 바로 이곳이다. 여름과 가을시즌에도 인기가 있지만, 특히 겨울에 스키나 스노우보드로 추워진 몸을 따뜻하게 녹이기에는 온천만한 것이 없기에 겨울이 최대 성수기라고 한다.


오픈시간은 오전 9시부터 저녁 11시. 겨울에는 오전 10시에 연다. 그렇다보니 스키장 마감시간까지 스키를 타고, 저녁식사를 한 뒤에도 온천을 할 수 있는 시간은 충분하다. 마지막 입장은 마감 30분 전까지.


어퍼 핫 스프링의 건물 자체도 다른 곳에 있는 건물들과는 다르게 뭔가 조금은 오래된 듯한 느낌의 매력이 풍긴다.


건물 입구가 있는 곳의 아래층에 온천으로 사용되는 수영장이 있다. 온천하면 적은 사람이 같이 들어가는 종류가 먼저 떠오르지만, 이곳은 수영복을 입고 들어가는 형태의 온천이다.


입장료는 $7.30이고, 수영복과 타월이 없을 경우에는 각각 $1.90에 빌릴 수 있다. 수영복과 타월은 호텔에서 가지고 와도 되므로, 오기전에 미리 준비하면 불필요한 지출을 줄일 수 있다. 또한, 탈의실 안의 락커를 사용할 때에 $1 코인이 필요하므로 들어가기 전에 미리 준비해두는 것이 좋다. 수건과 수영복을 가져간다면 필요한 비용은 $8.30.


탈의실에서 수영복으로 갈아입고 가벼운 샤워를 하고 나가면, 이렇게 온천물이 가득한 수영장으로 나가게 된다.


물의 온도는 39도로 뜨겁다기보다는 따뜻하다고 느껴지는 정도의 온천이다.




아이들은 수영을 즐기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은 반신욕을 하거나 몸을 어꺠까지 푹 담그고서 온천을 즐기고 있었다. 우리가 익히 상상하는 유황냄새가 섞여있는 온천이 아니라, 따뜻한 수영장 느낌이기는 하지만.. 서양권에서 이런 온천을 즐길일이 많지 않다는 것을 상기해보면 따뜻한 물에 들어가는 것을 좋아하는 우리로써는 최선의 선택.

하긴, 한국에서 스노우보드를 타고 나서도, 스키장에 딸려있는 부속시설인 사우나나 워터월드에서 몸을 녹이는 것을 좋아했으니.. 그런 사람이라면 더더욱 좋은 선택. ㅋ


어퍼 핫 스프링스의 입구쪽에서도 이렇게 온천욕을 즐기고 있는 사람들을 볼 수 있다. 정말 탁 트여있는 전망과 함께 즐기는 노천온천은 그야말로 행복한 시간이 되어주는데, 특히 겨울에 몸은 따뜻하고 머리는 시원한 온천을 즐기면.. 정말 그 순간이 행복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것 때문에라도 겨울에 한번 더 와야 하나...ㅎ...


온천에서 짧은 시간을 보내고서는, 석양시간에 맞춰서 버밀리온 호수로 이동했다. 밴프에서 멋진 석양 포인트 중 한곳으로 꼽힌다는 버밀리온 호수는 산에 쌓여있는 눈과 붉은 빛의 태양이 어우러져서 멋진 풍경을 보여주고 있었다. 조금만 늦었어도 제대로 보지 못했을 뻔한 풍경.




얕은 호수 안에는 다양한 식물들이 자라고 있어서 이쁜 반영을 보여주는 호수는 아니었지만, 그 사이로 살짝 살짝 드러라는 록키산맥의 수줍은 모습이 꽤나 석양과 잘 어울리는 곳이었다. 밴프 시내에서도 차를 타고 5분정도면 갈 수 있고, 석양 시간에 맞춰서 느긋하게 다녀올 수 있는 산책코스도 마련되어 있기 때문에 시간을 잘 맞춰서 짧은 나들이를 해도 좋은 곳이다.


물론, 이 호수에 있었던 것은 우리 뿐만은 아니었다. 우리가 도착했을 때에도 벌써 삼각대를 펴고 사진을 찍으시는 분들이 계셨는데, 역시 유명한 포인트이긴 한 것 같았다. 붉게 물들어가는 산의 모습이 너무 매력적이었던 곳.



신고

해외 자동차 여행에 대한 궁금증이 있으신가요?
하와이, 유럽, 미주 자동차 여행에 대한 질문과 답변은 드래블 카페에서!
http://cafe.naver.com/drivetravel [바로가기]




2017년, 하와이 가이드북 '하와이 여행백서' 완전개정판!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 2009.11.06 07:35
    비밀댓글입니다
    • 네... 시작하시면 바로 달려가서 참여할게요~
  1. 좋은 곳을 다녀오셨군요. 참 잘보고 갑니다.
    솔직히 너무 부럽습니다.
    고운 하루 되세요.
    • 네.. 정말 좋은 오후였어요..

      아직도 기억에 남는..^^
  2. 아이구, 뜨끈한 온천이 생각나는 쌀쌀한 날씨입니다 정말^^
    저런곳에서 온천욕 한번이면 근심걱정도 싸악 사라질것 같네요~
    어제 '인투더 와일드'라는 로드무비를 감상하면서 캐나다 유콘지역이 나오던데
    꼭 한번 저런 풍경을 보고싶어집니다!
    • 인투더와일드 보셨군요..

      유콘지역.. 정말 쉽게 가기 힘든 곳이죠..
      여행지로도 많이 알려져 있지 않고, 교통수단도 많지 않아서..^^*

      일단 캐나다 BC나 알버타주부터 시작해보세요~ ㅎ
  3. 서양에서 만나는 온천은 특히 더 반가운 것 같아요.
    가끔 수영장에서 봐도 좋던데, 여긴 경치까지 더해지니 더욱 멋지네요.
    노을빛 받은 록키산맥 사진.. 기대됩니다 ^^
    • 제..제가..

      노을 밭은 록키사진이..있는지는 잘;;==3=3
  4. 추워져서 그런지..
    온천보니까 웬지 따뜻해지네요..^^ㅋㅋ
    멋진 사진들 잘 봤습니다..^^
    • ㅎㅎㅎ

      올해 겨울에는 온천 한번 가실거죠?
  5. 오~~온천 뼛속까지 시렸던 겨울이 잠시왔다가서 그런지 한없이 부럽기만하네요~
    눈덮인 풍경을 보며 캬~~ 즐거우셨겠습니다.^^
    • ㅎㅎ ^^*

      이제 정말 추운 겨울이 다시 다가오고 있는걸요..
  6. 나도 저온천에 풍덩~ 하고싶네요~ㅠ 역시 외국이라 그런지 나무들도 길쭉길쭉하네요^^;;
    • 저쪽 나무들이..

      다 키가 큰게 늘씬하더라구요.
  7. 좋은 곳 다녀오셨네요~
    부럽습니다.
    • 2009.11.06 15:30
    비밀댓글입니다
    • 감사합니다. 수정하였습니다.

      이런 실수를 하다니요 ㅠㅠ...
  8. 온천도 온천이지만...버멀리안 호수의 모습이 정말 장관이군요. 고즈넉하고 신비스럽고 어디선가 요정들이 몰래 와서 목욕(?)이라도 할 것 같은...^^ 호수 안의 다양한 수초들을 때수건 삼아...ㅋㅋ^^
    • 네.. 버밀리온 호수의 석양..

      유명하다더니.. 이유가 있더라구요.
  9. 온천욕을 하는 사람중에 한사람 쳐다보는데 미국 배우중에 닮은 사람이 생각나는데 이름은 모르겠네요. --;

    저 멋진 배경으로 일몰까지 담으면 정말 멋ㅈ겠군요. 공기가 좋아서 그런가 정말 맑습니다.
    • 아하하하..

      어느 분을 말씀하시는건지 전 짐작도 잘;;
  10. 정말로 멋찐 곳이네요...!!
  11. 사진 찍는 거에 대해서는 별로 경계하지 않나 보네요. 스파까지 찍으셨네요 ^^
    • 저 뿐만 아니라..

      외국 사람들도 카메라 가지고 들어와서 많이 찍더라구요 ㅎㅎ

      그리고, 그냥 입구에서도 스파 하는 곳이 공개되어 있어서, 사진 찍는 사람들이 엄청 많습니다.;;
  12. 반갑습니다. 너무 아름다운 풍경이네요.
    하... 노천온천...부럽습니다. ㅜ.ㅜ

    저는 내영혼의 아침밥상입니다.
    저희 집에서 놀러오실땐 nae0a.com으로 오세요!
    • 2009.11.06 20:10
    비밀댓글입니다
    • 아하하..

      뉴질랜드도 함 가봐야 되는데..

      전 세계에 아직 가보지 못한곳들이 널리고 널려서.. 언제 가보게 될지는 저도 모르겠답니다. ^^*

      뉴질랜드.. 정말 가보고 싶은 나라 중 하나이긴 해요.

      다만, 너무 멀어서 ㅠㅠ
  13. 아~ 몸이 따뜻해지는 느낌입니다.
    그런데 겨울에 밴프에 갈 수 있는 방법이 있나요?
    렌트 아니면 거의 불가능할 것 같던데.ㅎㅎ
    • 그레이하운드도 있고..

      재스퍼에서 투어도 있고..

      방법이야 많지요 ^^
    • 2009.11.06 21:28
    비밀댓글입니다
  14. 아~~ 온천 정말 땡기는 계절이 돌아오네요....
    지갑만 따라준다면 일본의 료칸에서 몇일 묵었다 오고 싶네요^^
    • 저도 지갑만 따라주면..

      일본으로 료칸 여행 가고 싶어요..
  15. 우리나라나 일본하고는 또 다른 모습의 온천이군요..
    멋진 풍경 속의 온천, 생각만 해도 즐겁겠는데요. ^^
    • 네.. 특히 스키를 타고 나서 즐기는 온천..

      그건 정말 뿌듯할 거 같다는 생각이^^
    • 조민우
    • 2009.11.10 07:01 신고
    엇!!핫스프링 저기 죽음이죠 ㅠㅠㅋㅋ
    • 한국과는 다른 느낌의 온천이더라구요 ㅎㅎ